IT·과학 식음료업계 최초로 아기 육성 모바일 게임 ‘마이리틀베이비’ 출시한 정식품

식음료업계 최초로 아기 육성 모바일 게임 ‘마이리틀베이비’ 출시한 정식품

정식품, 식음료업계 최초로 아기 육성 모바일 게임 ‘마이리틀베이비’ 출시
정식품이 국내 식음료업계 최초로 아기 육성 모바일 게임 마이리틀베이비를 출시한다 (사진제공: 정식품)

오리지날 두유 베지밀과 콩유아식을 생산·판매하는 ㈜정식품(대표 이순구)에서 국내 식음료업계 최초로 아기 육성 모바일 게임 ‘마이리틀베이비(MY little baby)’를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마이리틀베이비’는 깜찍한 아기 캐릭터를 키우는 재미와 함께 게임 중 지급되는 하트코인이나 캐시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실질적 혜택도 함께 제공하는 신개념 모바일 게임이다. 정해진 시간 내에 육아활동을 수행했을 경우 지급되는 하트코인은 더 좋은 육아 아이템을 구입하거나 온라인쇼핑몰인 이데이몰(www.edaymall.com)에서 포인트나 할인쿠폰으로 교환이 가능하도록 했으며, 적립금 개념의 캐시는 현금화(캐시아웃)하거나 기프티쇼로 교환해 실제로 사용할 수 있다.

아기 육성 모바일 게임인 ‘마이리틀베이비’의 모든 내용은 실제 육아 전문가의 철저한 검수 과정을 거쳐 개발되었다. 이용자들은 본인의 아기 캐릭터의 성장 발달에 필요한 먹이기, 씻기기, 놀아주기 등의 육아활동과 요리, 세탁, 설거지와 같은 보조활동을 통해 아기를 건강하게 성장시키며 캐릭터 육성의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다.

또한 게임을 통해 직접 조리하는 모든 음식 아이템은 5가지 영양(단백질, 탄수화물, 지방, 칼슘, 비타민)이 고려된 식재료 조합을 통해 조리할 수 있도록 구성했으며, 연령별 적절한 육아 팁을 제공하여 육아에 대한 상식을 자연스럽게 습득하거나 육아에 대해 막연한 두려움을 가진 이용자들에게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마이리틀베이비’는 이용자들을 연결하는 소셜 네트워크 기능이 제공되어 이용자 간 협동이 요구되는 ‘공동육아’ 등의 활동을 통해 활발한 상호 교류가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월 1회 아기 콘테스트 진행, 회당 약 200 만원 상당의 경품을 이용자들에게 제공하며 경쟁심과 성취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마이리틀베이비’를 개발한 정식품은 “‘마이리틀베이비’는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모바일 육성 시뮬레이션 게임으로 건강한 아기 캐릭터를 육성하는 게임의 재미와 함께 게임 중 얻게 되는 적립금과 게임머니로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혜택도 얻을 수 있어 일석이조”라며 “콩유아식을 통해 고객에게 받은 사랑에 보답하고자 개발한 ‘마이리틀베이비’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마이리틀베이비’는 안드로이드에서 다운받을 수 있으며, 현재 마이리틀베이비 공식홈페이지에서는 오는 30일까지 ‘마이리틀베이비’의 프로모션 영상 공개와 함께 사전등록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