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라이프 한전을 사랑하고 창의적인 대학생 서포터즈 모집

한전을 사랑하고 창의적인 대학생 서포터즈 모집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지난 6월 10일 전 직원들의 자발적인 급여 일부기부금과 회사의 지원금을 더해 마련된 ‘사랑의 에너지 나눔 ’ 사업기금 3억원을 한국 에너지 재단 측에 전달하였다. ‘사랑의 에너지나눔’사업은 전기요금 납부가 어려운 취약 계층의 정상적 전기사용 지원을 위해 2003년부터 14년째(연2회 시행) 지속된 사회공헌 사업으로 현재까지 전국의 약 20만여 가구에 26억원의 전기요금을 지원하였다. 지원 대상은 순수 주거용 전기사용 고객으로서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의 저소득자 중 3개월 이상 전기요금을 체납한 가구로, 가구당 최대 15만원까지 지원이 가능하며, 더 많은 이웃에게 고른 혜택을 부여하기 위하여 한번 혜택을 받았던 가구는 2년간 지원이 제한된다. 신청 방법은 6월 말까지 한국에너지재단과 전국의 한전 사업소, 읍·면·동 주민 센터를 통해 신청 가능하며 한국에너지재단의 심사를 통해 대상 선정 후 지원될 예정이다. 한전은 고객과의 접촉이 잦은 전기검침원 및 지역사회 네트워크를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실제로 도움이 필요한 가정을 최대한 발굴함으로써 전 국민의 에너지 기본권 확보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한전은 2004년 5월, 공기업 최초로 사회봉사단을 창단하여 약 2만명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으로 도움이 필요한 이웃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으며, 앞으로도 주변의 소외된 이웃에게 사랑을 나누는 따뜻한 에너지 기업으로서의 역할을 다할 것이다.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고객에게 최고의 전력서비스를 제공하고, 글로벌 에너지 허브로 성장하기 위한 참신한 전력서비스 견해를 제시해 줄 대학생 서포터즈 4기를 모집하고 있다.

‘KEPCO 대학생 서포터즈’는 전력서비스 전반에 대한 모니터링 및 개선사항 발굴 등의 활동을 하게 되며, 제안한 아이디어를 온/오프라인 현장에서 직접 실행해보는 마케팅 프로그램이다.

국내 대학교 학생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고 6월 24까지 KEPCO 대학생 서포터즈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최종 선발된 150명의 ‘KEPCO 대학생 서포터즈’ 4기는 7월 12일 발대식을 시작으로 5개월간 ‘Powerful KEPCO를 만들어 가는 Dynamic Mover’라는 슬로건 하에 전국 방방곡곡에서 다양한 주제와 컨셉으로 대국민 홍보활동을 하게 된다.

이들은 한국전력을 대표하는 대학생 서포터즈 역할을 담당하며 사업소, 고객센터, 검침현장 등 견학 및 일일근무를 통해 한전을 바로 알고 지역별 사회복지단체 연계 사회봉사활동을 하는 등 국민에게 한전의 모습을 바로 알리는 활동을 수행한다.

한전은 서포터즈에게 매월 소정의 활동비를 지원되고 활동 우수 팀에게는 포상금도 지급된다. 또한 해외봉사활동, 전력설비 견학 등의 기업문화 체험 기회도 제공한다. 특히, 한전은 우수활동자에게 한전 체험형 인턴 지원시 서류심사 면제의 혜택도 부여할 예정이다.

한편 한전은 올해 保合大和(한 마음으로 대화합을 이룬다) 실현을 위해 대학생 서포터즈 외에 소비자단체 초청 간담회, 전 국민 대상 전력서비스 개선 공모 등 소통을 더욱 강화하고 현장의 의견을 제도 개선에 적극 반영하여 ‘국민과 함께하는 든든한 대한민국의 대표 에너지 기업’으로 역할을 다할 계획이다.